2017년 7월30일 김말례 집사님 환영합니다.